Egloos | Log-in  


스위니 토드: 어느 잔혹한 이발사 이야기


간만에 조니뎁과 팀버튼이 만났다.

한줄요약하자면,
잔혹하면서도 유쾌하지만 우울하고 또한 매력적인 영화.

일단, 난 19금인줄 몰랐기에
팀버튼이란 이름으로
제목에 잔혹이 들어가도 실제 잔혹한건 예상 밖이었다.
뮤지컬 형식인것도 예상 밖.
(알고보니 원작이 뮤지컬이라고)

그 흑백의 색채에
가위손 이후 간만에 분칠에 다크써클 진하게 발라주신 조니 뎁은
여전히 훌륭하게 스위니 토드를 소화해냈다.
중간에 한번정도 잭스패로우가 오버랩되긴했지만.; 

유혈이 낭자하면서도
영화가 이렇게 매혹적일 수 있다는 것을 알게해준 영화.
뮤지컬이지만 어둠이 전반적으로 드리울수 있다는 것을 알게해준 영화.
간만에 맘에드는 독특한 형식.
슬래셔무비라고도 볼 수 있지만
쏘우같은 잔인하기만한 느낌은 들지 않는다.

팀버튼식의 전개를 그닥 좋아하지 않는 사람이라면
뮤지컬 형식 영화를 그닥 안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지루하거나 별로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팀버튼이든,조니뎁이든
어느쪽이든 좋아한다면 과감히 극장으로 가라!




"AT LAST! My arm is completed again!"
면도칼을 쥐는 그 순간.




by ZENO | 2008/01/18 02:39 | Blah-Blah | 트랙백(1) | 덧글(3)

트랙백 주소 : http://starsnow.egloos.com/tb/130430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Tracked from 스테판's Movie .. at 2008/01/18 02:45

제목 : [리뷰] 스위니 토드: 어느 잔혹한 이발사 이야기 ..
영화 “스위니 토드”는 1979년 초연된 스티븐 손더하임의 동명의 뮤지컬을 영화로 옮긴 작품입니다. 영화는 팀 버튼이 연출을 맡았고, 그의 페르소나인 조니 뎁이 주인공인 스위니 토드를 연기했습니다. 작년에 국내에서도 공연된 뮤지컬이지만, 제가 보지 못한 관계로 뮤지컬과의 비교를 할 수는 없을 듯 합니다. 사실, “스위니 토드”가 제작된다는 소식을 듣고(팀 버튼과 조니 뎁의 팬으로써 가슴이 두근두근)82년 공연된 “스위니 토드” 뮤지컬 영상을 보......more

Commented by 스테판 at 2008/01/18 02:45
팀 버튼과 조니 뎁의 조합은 언제나 실망시키는 법이 없습니다^^
Commented at 2008/01/18 11:43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ZENO at 2008/01/19 01:45
스테판 / 그렇지요. 언제나 대만족. ㅎㅎ

비공개 / ....;;;; 맘에 들어할꺼야, 분명. ㅋㅋ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